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성남상공회의소, 고위기술제조업군에 대한 성남시의 지원확대 필요  
아리랑저널(http://ajl.co.kr)   
관리자 | 2018.11.05 22:55 |

 

성남상공회의소, 고위기술제조업군에 대한

 

성남시의 지원확대 필요

 

성남상공회의소(회장 박용후)는 성남시 고위기술산업군에 대한 진단을 통해 제4차 산업혁명시대를 대비하는 성남시가 첨단기술력을 갖춘 경쟁력 있는 도시로 거듭나고 나아가 아시아실리콘밸리의 조기 실현을 위해서는 산업간 연계강화를 통한 산업의 고부가가치화와 신산업 창출여건의 확보가 무엇보다 중요하며 또한 지역내 기업지원기관간의 협력체계 구축을 통해 관내 기업이 경쟁력을 갖추고 세계시장을 선도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해 나가야 한다고 밝혔다.

 

금번 분석에서는 OECD에서 제시한 고위기술산업군을 대상으로 사업체수, 종사자수, 생산액, 부가가치 등을 중심으로 경기도내 7개 주요도시와 비교분석함으로써 성남시의 현 위치를 조명하였다.

 

성남시 고위기술제조업군의 사업체수는 2011년 대비 6.2% 감소하였으나 종사자 규모면에서는 2011년 대비 16.3% 증가하여 해당업종의 규모가 커진 것으로 조사되었고, 특히 수원시·용인시·고양시 등 경기도내 주요 도시와는 다르게 고위기술제조업군이 차지하는 지역내 비중이 꾸준한 증가세를 나타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종사자 1인당 생산성 측면에서도 2011106.4백만원에서 2016129.9백만원으로 2011년 대비 22.1% 증가한 것으로 조사되었고 2016년 성남시의 생산성을 100으로 환산한 경기도내 주요도시와 비교 수치에서도 용인시·화성시를 제외한 수원시·용인시·부천시·안산시 등에 비해 높게 나타났다.

 

미래를 이끌 주요 첨단산업과의 연계성이 높고 아직까지 중국에 비해 비교우위를 점하고 있는 고위기술제조업군에 대한 관심과 육성이 시급한 시점에서 성남시 고위기술제조업군에 대한 분석 결과는 첨단산업과 전통제조업간의 연계를 강조하고 있는 성남시 산업육성 정책방향에 긍정적인 요인으로 작용할 것으로 판단된다.

 

향후 제2·3판교테크노밸리의 추가적인 조성과 민선 7기 성남시에서 추진하고 있는 아시아실리콘밸리 실현을 위해서도 해당 고위기술제조업군에 대한 지역차원의 관심과 전폭적인 지원이 이루어져야 할 것이며 특히, 해당업종 및 기업이 처한 어려움을 수시로 발굴하고 이를 해결하기 위한 성남시 차원의 다각적인 노력이 필요한 시점이라 할 수 있다.

편집 / 한범구

Copyrights © 2014 ajl.co.kr All Rights Reserved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