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국립고궁박물관, 임신부 대상 왕실태교 온라인 교육  
- 4~11월 매주 목요일 총19기 64회 임신부 무료 교육, 매 전월에 사전접수 -
아리랑저널(http://ajl.co.kr)   
관리자 | 2021.04.05 11:09 |



  문화재청 국립고궁박물관(관장 김동영)은 4월 5일부터 11월 말까지 매주 월‧목요일마다 총 19기 64회에 걸쳐 임신부 대상 온라인 ’왕실태교‘ 프로그램을 무료로 운영한다.

  ’왕실태교‘ 교육은 국립고궁박물관의 대표 인기 프로그램으로 그동안은 대면으로 운영했던 교육이지만,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임신부들이 안전하게 강의에 참여할 수 있도록 온라인으로 재구성한 것이다.

  교육은 1기수 당 총 3차시로 운영하며,  ▲ 1차시 조선 왕실의 태교와 안태문화, ▲ 2차시 조선 왕실의 문학과 태교, ▲ 3차시 조선 왕실의 예술과 태교로 진행된다.
 * 안태문화: 아기씨 앞날에 복과 건강을 기원하며 태를 씻어 항아리에 보관하였다가 땅의 기운이 좋은 곳에 태실을 만들어 묻는 안태(安胎)의례 문화

  1차시 ’조선 왕실의 태교와 안태문화‘는 조선왕실에서 태교를 어떻게 생각하고 아기씨 탄생을 준비하였는지를 「조선왕조실록」을 비롯한 여러 서적과 유물을 통하여 살펴본다. 또한, 「태교신기」를 통하여 어머니 태교뿐 아니라 아버지 태교를 강조함으로써 태교는 온가족이 함께하는 것이라는 현대적 개념과 맞닿아 있는 당시 조선과 조선왕실 출산 문화를 알아본다.

  2차시 ’조선 왕실의 문학과 태교‘는 조선 왕실 여성들이 직접 쓴 서간문학(편지)이나 태교 시 읽었던 책을 통하여 조선 왕실 여인들의 출산 문화는 물론이고 그들의 삶에 대해서도 생각해보는 시간이다. 그리고 ’낭독하기‘ 시간을 통해 「동몽선습」, 「명심보감」의 주요 글귀를 발췌하여 예비 부모가 태담 태교에 활용할 수 있도록 한다. 또한, ’왕실태교 일기책‘ 만들기 교구와 ’오침안정법‘ 영상을 제공하여 코로나19로 지친 임신부들에게 심신의 안정을 주고 출산의 가치와 소중함을 느낄 수 있는 체험기회도 제공한다.
  * 오침안정법: 책의 등 쪽에 다섯 개의 구멍을 뚫고 (무명)실로 꿰 메는 방식의 제본 방법
 
  3차시 ’조선 왕실의 예술과 태교‘ 에서는 왕실의 음악 태교를 살펴보고 ’백동자도‘, ’모란도‘, ’화조도‘ 등 궁중회화를 감상함으로써 태아의 오감을 자극하게 한다. 아울러, 국립고궁박물관 궁중서화실에서 새롭게 선보인 ’요지연도‘를 소개하여, 박물관에 오지 못하는 임신부들의 아쉬움을 달래줄 예정이다. 
 
  온라인 교육은 화상회의 플랫폼을 이용하여 실시간으로 진행하며, 신청방법은 박물관 누리집(https://www.gogung.go.kr/교육/교육신청)을 통해 매월 교육 시작 전월에 사전 접수 한다.
  * 4월 왕실태교 교육은 3월 22일부터 선착순 접수 중

  더 자세한 사항은 국립고궁박물관 누리집(gogung.go.kr, 교육-교육신청-온라인프로그램)을 참고하면 된다.

  문화재청 국립고궁박물관은 저출산 시대에 출산의 소중함을 공유하고 미래의 인재가 건강하게 태어나는 데 조선 왕실태교가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 앞으로도 임신부를 비롯하여 성인이 참여할 수 있는 조선왕실 문화 교육 프로그램을 온라인으로 꾸준히 제공할 예정이다.

Copyrights © 2014 ajl.co.kr All Rights Reserved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