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제3기 현충사 청소년 문화유산 지킴이단 출범  
- 현충사관리소, 초·중·고 학생 102명과 이순신 장군의 나라사랑 알리기 활동 전개, 4.3. -
아리랑저널(http://ajl.co.kr)   
관리자 | 2021.04.03 14:09 |





  문화재청 현충사관리소(소장 김재일)는 이순신 장군의 나라사랑 정신을 기리고 이충무공묘소의 위토와 현충사 중건의 역사적 의미를 널리 알리기 위하여 오는 3일 초‧중‧고등학교 청소년 102명과 함께 ‘현충사 문화유산 지킴이단’을 출범한다.

  2019년 처음 활동을 시작한 청소년 문화유산지킴이들은 그 동안 현충사와 이순신 장군, 임진왜란의 역사적 의미를 널리 알리기 위하여 ▲ ‘임진왜란의 영웅들’을 주제로 한 사회관계망서비스(SNS) 홍보활동(카카오 같이가치 크라우드펀딩 추진), ▲ 이순신 장군과 현충사 관련 문화상품 제작 활용, ▲ 대학생 상담원(멘토)들과 함께하는 역사문화 홍보 등 다양한 활동을 펼쳐 왔다. 또한 문화유산국민신탁과 청년교육 사회적협동조합인 씨드콥과 협업해 소외계층 지원, 교육, 문화재 보존기금(7백 74만 2,800원) 기부활동에도 적극 참여하였다.

  올해 선발된 3기 청소년 문화유산지킴이들은 총 102명으로 그 규모가 예년에 비하여 더욱 확대되고, 참가 지역도 서울․경기권역 위주에서 충남, 세종시, 울산시 등 전국 단위로 확산되는 등 해를 거듭할수록 청소년들의 모범적 문화재 보존활동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올해의 3기 현충사 청소년 문화유산 지킴이들은  ▲ 이충무공과 현충사 위토 알리기 카카오 같이가치 활동, ▲ 문화재보존 행복주머니 씨앗가꾸기 모금활동, ▲ 보드게임(충무공이순신장군과 함께하는 시간여행)을 활용하는 초‧중등생 역사교육 체험, ▲ 문화유적 답사 등 활발한 활동을 펼쳐 이충무공의 업적과 현충사의 의미를 알리는 데 앞장설 계획이다.

  문화재청 현충사관리소는 문화유산 지킴이 운영뿐 아니라 제5회 이순신장군 미디어 학교, 제9회 난중일기 독후감과 유적답사기 공모전 등 청소년을 대상으로 한 다양한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앞으로도 청소년들이 사회 가치를 구현하고 문화유산의 미래세대로 올바르게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정부 혁신 활동을 발굴‧지원할 계획이다.

Copyrights © 2014 ajl.co.kr All Rights Reserved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