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권락용의원 ‘성남시 MICE 클러스터 개발을 위한 정책 토론회’ 개최  
아리랑저널(http://ajl.co.kr)   
관리자 | 2018.10.26 07:34 |

 

권락용의원 성남시 MICE 클러스터 개발을 위한 정책 토론회개최

 

 

경기도의회 교섭단체 더불어민주당(대표 염종현)25() 성남시 백현동주민센터에서 성남시 MICE 클러스터 개발을 위한 정책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날 토론회를 개최한 권락용(성남6) 의원은 “MICE 사업은 국제기구, 정부 간 개최하는 회의, 학회 등을 유치개최함으로서 관광산업발전 및 지역 특화 산업 발전에 기여하고 있으며, 단순 관광객에 비해 규모도 크고 1인당 소비액도 높아 지역의 고부가 가치를 창출하는 주요 사업이라며 오늘의 토론회가 성남시 백현 MICE 클러스터 개발을 위한 지역 연계 방안, 사업 추진 전략 등을 발전 방향을 마련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주제발표에서 성남시도시개발산업단 전재성 단장은 성남시 전시컨벤션 조성 계획에 대해 설명하였으며, 경희대학교 컨벤션경영학과 윤유식 교수는 MICE 사업 효과, 국제회의 복합지구 방향, 지역 MICE 발전 협력 관계 등 MICE 산업 육성을 위한 정책을 제언했다.

 

이어진 토론에서는 제1교육위원회 이나영(성남7) 의원이 관광, 박람회, 이벤트 등의 복합적인 산업 조성은 성남시가 일하기 좋은, 살기 좋은 도시로 한걸음 더 나아가는 계기로서, 성남 MICE산업 계획이 더 이상 늦어지지 않도록 빠른 시일 내에 추진해야할 것이라고 강조하였으며, 동덕여대 윤영혜 교수, 수원컨벤션사업단 김용우 단장 등은 성남시 MICE 클러스터 개발을 위한 방안을 제안하였다.

 

권락용(성남6) 의원은 판교테크노밸리의 작년 매출액은 77조로서 부산 GRDP보다 경제력이 커진 곳이 바로 1판교 테크노 밸리이다. 앞으로 입주할 2판교 테크노밸리와 추진되는 3판교 테크노 밸리까지 완성되면, 배후수요는 물론, 부가가치를 하나로 종합할 수 있는 곳이 바로 성남MICE 클러스터이다. 국내 운영하는 광역도시 전시컨벤션 센터가 10년도 안되어 2차 증축하여 수요예측에 실패한 만큼, 성남시 MICE 클러스터는 이에 대해 초기부터 10여년을 내다보는 계획을 미리 준비해야 한다고 전했다. 또한, “그 어렵다는 전시산업발전심의 통과에 물심 지원해주신 지역구 김병관 국회의원과 함께 성남시 MICE 클러스터 완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편집 / 한범구

Copyrights © 2014 ajl.co.kr All Rights Reserved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