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박명원, 이은주 의원 경기청정호 타고 해양쓰레기 수거 현장 점검  
아리랑저널(http://ajl.co.kr)   
관리자 | 2022.09.25 21:43 |


○ 화성시의 해양관광 활성화를 위한 데크 설치 및 반려해변 조성 필요성 강조


화성시 박명원(국민의 힘, 화성 2) 의원과 이은주(더불어민주당, 화성 7) 의원은 김동연 경기도지사 및 정명근 화성시장과 함께 23일 화성시 전곡항 일대를 방문해 해양쓰레기 수거·집하 현장을 직접 확인했다.

두 의원은 김동연 지사와 함께 이날 도내 연안에서 해양쓰레기를 수거하는 경기청정호에 승선해 선상집하장에서 해양쓰레기 수거현장을 보고, 전곡항 내 해양쓰레기 집하장에 수거된 쓰레기 현황을 점검했다. 

박명원 의원은 “서해안권 특히 화성시의 해양관광 활성화를 위해 데크 설치가 꼭 필요하다”고 했고, 또한, 이은주 의원은 “해양쓰레기의 심각성에 대해 해양을 이용하는 사람들의 인식개선을 위해 반려해변 조성이 필요하다”고 하면서 “김동연 지사와 정명근 시장에게 2023년도에 화성시와 협력하여 예산을 반영해 줄 것”을 요청하였다.

경기도는 화성시 등 연안 5개 시·군과 함께 매년 1,700톤 이상의 해안쓰레기를 수거·처리하고 있다. 경기도가 지난 2020년 12월 건조한 경기청정호는 총톤수 154톤, 길이 33m 규모로 굴삭기와 인양틀, 크레인, 작업정 등 해양쓰레기 수거장비를 탑재하고 있으며, 2021년 한 해에만 139톤의 도서지역 쓰레기와 해양 침적폐기물을 수거했다.
Copyrights © 2014 ajl.co.kr All Rights Reserved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