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경기도의회 탄소중립 특별위원회, 안산 수소시범도시 현장 방문  
○ 2050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에너지 전환의 핵심 에너지원인 수소의 생산기지 및 대규모 수소충전시설 운영 현황 점검
아리랑저널(http://ajl.co.kr)   
관리자 | 2022.05.04 22:44 |


경기도의회 탄소중립 특별위원회(위원장 배수문, 과천)는 4일 안산 수소시범도시를 방문하여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에너지 전환의 핵심 에너지원인 수소의 생산기지 및 대규모 수소충전시설 운영현황을 점검하고 주요 시설들을 확인하는 시간을 가졌다.

 

안산 수소시범도시는 도시 내 필요한 수소생산, 이송, 활용 인프라 구축 및 풍력, 태양광 등 재생에너지를 활용한 수전해 수소생산을 시험·적용하는 사업이다.

 

첫 방문지인 ㈜SPG수소 안산공장에서 탄소중립 특별위원회 위원들은 수소의 생산ㆍ공급과 관련된 현안들을 청취하고 주요 시설들을 둘러보며 관계 직원들을 격려하였다.

 

배수문 위원장은 이 자리에서 “현장방문을 통해 안산스마트허브의 친환경 산단 추진과 수소에너지 신산업 성과를 확인할 수 있었다.”라며, “100% 그린 수소, 100% 배관망을 달성하여 안전하고 경제적인 그린 수소 도시를 구현하고, 수소에너지 연계 신산업 확산으로 첨단 수소산업의 버팀목으로 자리매김하기를 바란다”라고 밝혔다.

 
 

이어서 방문한 안산도시개발(주)에서는 경기도 최초 수소 배관망 시범 지원사업을 통해 구축한 안정적인 공급망을 살펴봤다.

수도권에서는 울산 등에서 튜브 트레일러로 수소를 운반함에 따라 비용증대로 저렴한 수소공급이 불가능하였으나, 인근 산업용 수소 배관망을 수소충전소에 연계하는 경기도의 시범사업을 통해 저렴하고 안전하게 수소공급이 가능해진 것이다.

 

이번 현장 방문은 배수문 위원장을 비롯하여 남운선, 문경희, 성준모, 김지나 의원 등 경기도의회 탄소중립 특별위원회 소속 위원들과 최혜민 기후에너지정책과장, 백현숙 안산시 에너지정책과장 등 관계 공무원이 참석하였으며, 코로나19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하여 진행되었다.

 

경기도의회 탄소중립 특별위원회는 13명(더불어민주당 12명, 민생당 1명)의 의원으로 구성되어 지구온난화로 인한 이상기후 현상에 대비하기 위하여 도민에게 기후변화의 심각성을 알리고 이를 해결하기 위한 제도적 기반 마련 및 사회적 합의 체계 구축을 위해 6월 30일까지 활동할 예정이다.
Copyrights © 2014 ajl.co.kr All Rights Reserved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