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도,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 및 포스트코로나 전환 속 인도 화상 상담회 ‘성황’  
아리랑저널(http://ajl.co.kr)   
관리자 | 2022.05.03 17:49 |


○ 2022년 경기도 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CEPA) 활용 인도 화상 통상촉진단 운영

 - 4월 26일(화) ~ 4월 29일(금), 도내 중소기업 15개 사 참가

 - 인도 뉴델리, 첸나이 지역 바이어와 비대면 방식 수출 상담

○ 포스트코로나 ‘전환’ 속 인도시장 신규 바이어 발굴로 참가기업들 큰 호평

○ 수출상담 35건 363만 달러, 계약추진 31건 118만 달러 성과

 

 
경기도 수출기업 15개 사가 ‘한-인도 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CEPA)’을 활용, 총 35건 363만 달러(한화 45억 원 상당)의 수출 상담과 118만 달러(한화 15억 원 상당)의 계약추진 성과를 거뒀다.

경기도와 경기지역FTA활용지원센터는 지난달 26~29일 수원 밸류하이엔드호텔에서 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CEPA) 활용 인도 화상 통상촉진단을 운영, 맞춤형 비대면 상담회를 벌인 결과 이 같은 실적을 기록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화상 촉진단에는 현지 수요가 많은 식품, 생활용품, 기계/장비, 화장품 등 다양한 품목군의 도내 우수기업 15개 사가 참여, 인도 뉴델리와 첸나이 지역 바이어들과 비대면 방식의 수출 상담 활동을 벌였다.

러·우 전쟁 장기화에 의한 세계 원자재 가격 인플레이션 현상과 코로나19로 어려운 통상 환경에서도, 바이어 주선, 통역 지원, 안전하고 쾌적한 상담장 운영 등 도의 세심한 지원으로 좋은 성과를 거둘 수 있었다. 참가기업들은 포스트코로나 시대의 새로운 트렌드와 신규시장 진출 가능성을 확인했다고 입을 모으며, 특히 한-인도 ‘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CEPA)’와 관련한 경기FTA센터의 무료 자유무역협정(FTA) 컨설팅이 큰 도움이 됐다고 호평했다.

 
‘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CEPA)’은 상품은 물론, 서비스 교육, 투자 등에서 광범위한 경제 협력을 규정하는 자유무역협정의 일종으로, 한국과 인도는 지난 2009년 협정을 체결한 바 있다.

실제로 참가기업 중 중장비 부품 제조업체 A사는 이번 상담회에서 현지 바이어들의 큰 관심 속에 16만 달러 상당의 초기 계약을 추진, 향후 구체적 계약 논의를 진행할 수 있게 됐다.

현재 인도 시장은 향후 중국 시장을 대체할 곳으로 가장 적합하다는 평가를 받고 있으며, 최근 드라마·음악 등 한국 문화 콘텐츠의 인기로 젊은 소비자층 사이에서 한국 제품에 관한 관심이 높아진 상황이다.

상담지역인 인도 수도 뉴델리와 남부 최대 도시인 첸나이는 IT 기반 제조업 발달 지역이자 소비수준이 상위권에 속한 곳으로, 양국 간 교역과 투자가 활발한 한-인도 경제교류의 중심지역이다.

도 관계자는 “상담회 이후 사후관리를 통해 장기적이고 지속적인 수출 성과가 이어지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의견을 반영한 기업 맞춤형 해외마케팅 지원사업으로 수출 성과를 극대화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도와 경기FTA센터는 오는 6월 29일부터 7월 3일까지 ‘자유무역협정(FTA) 활용 중동 시장개척단’을 운영하는 등 하반기에도 통상촉진단과 시장개척단을 지속해서 파견할 계획이다. 사업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경기FTA센터 대표번호(1688-4684)로 문의하면 된다.

 





 

 



 

 

Copyrights © 2014 ajl.co.kr All Rights Reserved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