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도 농기원-농림축산검역본부, 외래병해충의 효율적 방제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  
아리랑저널(http://ajl.co.kr)   
관리자 | 2021.10.10 23:18 |



○ 과수화상병 등 도내 외래병해충 확산 차단을 위한 유기적 협력체계 구축
 - 역학조사, 데이터 구축, 전문인력 양성, 연구·지도 관련 시설, 자원 교류 등


경기도농업기술원이 8일 화성 도 농기원에서 농림축산검역본부와 도내 농작물에 큰 피해를 주는 외래병해충 차단 확산과 효율적 방제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외래병해충의 신속한 진단과 역학조사 ▲외래병해충의 효율적 예찰·방제 ▲과수화상병 교육 및 연구·지도 분야 전문성 향상 ▲과수화상병 연구 관련 시설, 장비, 기술 및 자원 상호 교류 등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농기원은 외래병해충 발생 시 적극 대응할 수 있는 해당 분야 지역 전문가 양성과 인력 네트워크 구축에도 힘쓸 예정이다. 이들은 과수화상병 발생 등으로 작물을 매몰한 농가 등에 매몰지 안전관리, 대체작목 재배를 위한 지도 등에 투입된다.
김석철 경기도 농업기술원장은 “경기도는 사과·배 등 수도권 소비자를 위한 신선 농산물 생산지로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 양 기관이 유기적인 협력체계를 구축해 외래병해충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의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경기도에서는 따뜻해진 겨울 등 이상기후로 미국선녀벌레, 꽃매미, 갈색날개매미충, 매미나방 등 농작물에 많은 피해를 주는 외래병해충이 매년 발생해 농가에 큰 부담을 주고 있다.

Copyrights © 2014 ajl.co.kr All Rights Reserved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