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올해 12월에는 티빙(TVING)에서 ‘경기콘텐츠진흥원 테마관’ 편성해 선공개  
경기도가 지원한 뉴미디어 콘텐츠 5편 제작 돌입. 12월 ‘티빙’에 선공개
아리랑저널(http://ajl.co.kr)   
관리자 | 2021.08.22 19:33 |



○ ‘뉴미디어 콘텐츠 방송영상 제작유통’ 지원 사업, 17:1의 경쟁률 속에서 최종5편 프로젝트를 선정해 총 6억원 제작 지원
○ 선정작, 티빙(TVING) 홍보마케팅 및 프로모션과 경기영상위원회의 경기도 로케이션 촬영 지원


경기도와 경기콘텐츠진흥원이 제작을 지원하는 방송영상 콘텐츠 5편이 본격적인 제작에 돌입해 오는 12월 OTT(인터넷 기반의 동영상 서비스) 플랫폼인 티빙(TVING)에서 방영된다.
경기도에서 운영하는 고양 경기문화창조허브는 지난 4월 총 6억원의 제작비를 지원하는 ‘뉴미디어 콘텐츠 방송영상 제작유통’ 지원 사업 공모를 진행했고, 뉴미디어 플랫폼 기반의 방송영상 콘텐츠 85편을 심사해 최종 5편을 선정했다.
선정된 작품은 ▲지난해 웹툰 플랫폼 ‘KTOON’에서 인기가 높았던 웹툰을 웹드라마로 만든 <대충 살고 싶습니다>(고은아, 허영지 출연) ▲3교시와 4교시 사이에 시간이 10배 느리게 흘러가는 SF 판타지 학원 멜로물 <3.5교시> ▲음성 기반 소셜미디어를 모티브로 학교폭력 문제를 리얼하게 표현한 <투투 : 양극화 SNS App의 탄생> ▲건축 비평가 이종건을 통해 한국의 100년 현대 건축사를 다룬 <건축학 개론 : 한국의 풍경을 비평하다> ▲‘김포국제청소년영화제’가 기획하고 ‘푸른영상’ 제작하는, 미얀마 군부 쿠데타 사태를 바라보는 재한 미얀마인의 이야기 <다 괜찮을 거야> 등이다. 웹드라마, 웹영화, 웹예능, 웹교양·다큐 등 다양한 장르 작품으로 구성됐다.
선정작은 이달부터 본격적으로 제작되며, 경기콘텐츠진흥원의 경기영상위원회를 통해 경기도 촬영 시 로케이션 지원을 제공받는다. 또한 티빙을 통해 홍보마케팅 및 프로모션도 지원받게 된다. 올해 11월 말까지 제작을 완료하고 12월 티빙에서 ‘(가칭) 경기콘텐츠진흥원 테마관’을 통해 선 공개된다.
경기도 관계자는 “코로나로 인한 비대면 여가문화 확대와 MZ세대(밀레니얼(Millennials)의 M과 제네레이션(Generation)의 Z가 합쳐진 말)의 관심에 힘입어 웹콘텐츠가 급부상하고 있는 만큼 선정작들이 IP(지식재산권) 확장으로 이어질 수 있는 콘텐츠로 제작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Copyrights © 2014 ajl.co.kr All Rights Reserved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