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한양대 에리카 캠퍼스 혁신파크 첫삽‥행정2부지사 “산학연 클러스터 성공 모델 될 것”  
한양대 에리카(ERICA) 캠퍼스 혁신파크 도시첨단산업단지 10일 착공식
아리랑저널(http://ajl.co.kr)   
관리자 | 2021.03.10 16:03 |





  - 정부 공모사업으로, 한양대·한국토지주택공사 공동 시행
  - 총 476억2,000만 원 들여 내년 12월 준공 목표로 조성 사업 추진 
  - IT, 첨단부품 소재, 스마트 제조 등 산학협력 통한 첨단산업 육성 거점 역할


‘산학연 클러스터 우수 모델’이 될 한양대 에리카(ERICA)의 ‘캠퍼스 혁신파크 도시첨단산업단지’가 내년 말 준공을 목표로 10일 첫 삽을 떴다.
‘캠퍼스 혁신파크’는 국토교통부와 교육부, 중소벤처기업부가 대학이 지닌 입지적 장점과 혁신역량을 적극 활용해 지역 혁신성장의 거점으로 만들고자 추진하는 정부 공모사업이다.
대학 내 유휴토지를 도시첨단산업단지로 지정하고, 기업공간(산학연 혁신허브), 주거, 문화·복지시설을 복합적으로 조성해 고밀도 산학협력 생태계를 구축하는 것이 사업의 골자다.
한양대 에리카는 지난 2019년 8월 강원대, 한남대와 함께 캠퍼스 혁신파크 사업 대상지로 선정됐고, 경기도 산업단지 입지(물량) 심의를 거쳐 2020년 10월에 도시첨단산업단지로 승인됐다.
조성사업은 한양대와 한국토지주택공사가 공동시행자로 나선 가운데, 국비 95억2,000만 원, 도비 10억 원, 시비 20억 원 등 총 476억2,000만 원의 사업비를 투입, 내년 12월까지 추진하게 된다. 주요 업종은 IT, 첨단부품 소재, 스마트제조 등이다.
해당 사업이 완료되면 산학협력을 통한 첨단산업 육성에 초점을 두고 전문인력 양성, 공동연구개발 수행에 힘쓰게 되며, 이를 통해 1,000여개 기업 유치, 1만 여명의 일자리 창출 효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된다.
이날 오후 한양대 에리카에서 열린 착공식은 이한규 행정2부지사, 김우승 한양대 총장, 윤화섭 안산시장, 박은경 안산시의회 의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환영사, 축사, 시삽 순으로 진행됐다.
이한규 부지사는 축사를 통해 “청년들의 비전을 실현시킬 수 있도록 청년 일자리 창출에 많은 관심을 갖고 있는 만큼, 캠퍼스 혁신파크 사업에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며 “한양대 ERICA 캠퍼스 혁신파크가 산학연 클러스터의 성공적인 모델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Copyrights © 2014 ajl.co.kr All Rights Reserved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