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성남시 어버이날 홀몸노인 600명 초청 ‘재롱잔치’  
아리랑저널(http://ajl.co.kr)   
관리자 | 2019.05.07 07:37 |

 

성남시 어버이날 홀몸노인 600명 초청 재롱잔치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오는 58일 오후 2시 시청 온누리에서 47회 성남시 어버이날 기념행사를 연다.

 

   

이날, 여러 가지 사정으로 어버이날을 아들·딸과 함께하지 못하는 어르신 600명을 초청해 고맙습니다. 사랑합니다를 주제로 재롱잔치를 벌인다.

 

전자바이올리니스트 제니유가 왕벌의 비행등을 연주하고, 초청 가수 주미가 그대를 사랑해요’ ‘트로트 메들리를 불러 가요무대를 연출한다.

 

GBL경기벨리댄스지도자협회의 어린이 6명은 배꼽춤을 선보여 어르신들께 즐거움을 선사한다.

 

이날 행사를 주관하는 성남시여성단체협의회 회원들은 꽃 타령’, ‘아리랑을 합창한다. 어르신 한 분 한 분께 자녀 대신 카네이션도 달아드린다.

 

성남시는 효행자(6), 장한어버이(3), 노인복지 기여자(14) 등 모두 23명에 표창패를 수여해 격려한다.

 

노인복지 시설별 어버이날 행사도 지역 곳곳에서 열린다.

 

성남시 수정노인종합복지관은 52~8일 수정구 내 경로당 어르신들 1000여 명을 찾아가 카네이션을 달아드리고 기념품을 전달한다.

 

판교노인종합복지관은 57~83층 강당과 로비에서 문화 공연을 겸한 오월 () 불어온 ()’ 행사를 열어 웃어른을 공경하는 지역사회 분위기를 확산한다.

김진국 기자

 

Copyrights © 2014 ajl.co.kr All Rights Reserved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