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첨단 일자리의 성지 성남” 종합계획 시행 박차  
아리랑저널(http://ajl.co.kr)   
관리자 | 2019.01.25 22:03 |

 

첨단 일자리의 성지 성남종합계획 시행 박차

 

성남시가 2022년까지 121개 사업을 펼 민선 7기 일자리대책 종합계획 시행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4대 핵심 전략을 기조로 첨단 일자리의 성지라는 원대한 비전을 달성할 계획인 성남시가 민선 74년 동안 일자리 분야에서 어떤 형태의 괄목할 만한 성과를 낼지 귀추가 주목되는 가운데 핵심전략에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민선 7기 일자리대책 종합계획의 4대 핵심 전략은 공공성 강화를 통한 다양한 일자리 창출 포용적 일자리 복지 확대로 사회양극화 해소 성남시민의 꿈과 희망을 지원하는 맞춤형 고용서비스 확대 지역고용률과 사회경쟁력 강화를 위한 도시기반시설 인프라구축으로 직접 일자리 부문, 직업능력개발 부문, 고용서비스 부문, 고용장려금 부문, 창업지원 부문, 일자리 인프라 구축 부문, 기타 부문 등 7개 사업 부문이 뒷받침하고 있다.

 

특히 공공성 강화를 통한 다양한 일자리 창출전략은 공적 기능의 회복을 통해 일자리를 늘리려는 성남시의 의지를 담고 있다. 공공성은 자유롭고 평등한 시민이 공개적인 의사소통 절차를 통해 공공복리를 추구하는 속성을 말한다. 이에 따르면 공공성 강화를 통한 다양한 일자리 창출 전략시민 참여형 공공복리 증진으로 일자리를 아울러 늘리는 전략으로 풀이된다. 공공복리 증진과 일자리 창출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는 윈윈전략이라고 할 수 있을 것이다.

 

대표사업으로 마을 활력을 위한 사회적 경제 공동체 일자리 육성, 신중장년 세대 공공분야 일자리사업 확대창출, 생활 거점별 시민순찰대 재도입, 성남형 어르신 일자리 1만 개 마련이 있다.

 

마을 활력을 위한 사회적 경제 공동체 일자리 육성은 사회적 경제 조직이 양극화 해소, 일자리 창출 등 공동이익과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기 위한 재정창업육성 지원, 협업 공간 개념의 융합 센터 조성, 홍보관 설치 및 이를 통한 공공사업 부문의 사회적 기업의 진입 장벽 해소는 물론 영역 확장을 꾀하려는 정책이다.

단순 일자리의 질적 쇄신을 넘어 노인종합복지관과 시니어클럽 등 각종 기관에서 평생교육으로 받은 기술이 취미가 아닌 취업과 연계되도록 생산적이고 지속성 있는 노인 일자리를 창출하고 노인이 능동적으로 복지 차원을 넘어 인생의 의미를 다시 만들어 갈 성남형 어르신 일자리 1만개 마련 역시 주목되는 일자리 정책의 하나다.

성남시가 2022년까지 목표로 세운 고용률은 69.8%. 지난해 고용률과 비교할 때 5.8%p가 높은 수치다.

편집 / 한범구

Copyrights © 2014 ajl.co.kr All Rights Reserved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